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풀무원, 코로나19 확산방지 위해 '3차 귀국' 중국 우한교민에 녹즙 지원

기사승인 2020.02.18  11:55:13

공유
ad50

풀무원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일시 귀국한 우한 교민의 건강관리를 위해 녹즙을 지원한다.

풀무원녹즙은 경기도 이천 국방어학원 내 임시 거주중인 3차 귀국 우한교민 148명에게 이달 17일부터 26일까지 8일간 매일 아침 신선한 녹즙을 공급한다고 18일 밝혔다.

녹즙을 제공받는 인원은 일시 귀국한 148명(4~12세 어린이 20명 포함)과 현장 관리 직원 42명 등 총 190명이다. 

풀무원녹즙은 코로나19예방에 자가 면역력이 중요하다는 판단 하에 중국 우한교민들의 생활을 지원하고 있는 ‘정부 합동지원단’과 ‘이천 국방어학원 현장상황실’에 녹즙 제공을 제안했다. 녹즙의 신선하고 풍부한 영양이 일시 귀국한 우한 교민들의 건강관리에 도움을 줄 거라 판단해서다.

또한, 해외에 있어 신선한 생즙 형태의 건강 음료를 접하기 힘든 교민들에게 녹즙을 접할 수 있는 기회를 주고자 녹즙 공급을 결정했다. 

녹즙이 공급되는 8일 동안 제공되는 제품은 총 10개 품목이다. 매일 아침 식사 시간에 녹즙 9품목(성인 8품목, 어린이 1품목)을 제공한다. 풀무원녹즙은 채소와 과일을 함께 넣어 '녹즙을 처음 접하는 사람들도' 부담 없이 마실 수 있는 맛의 제품들로만 구성해 8일 동안 매일 다른 품목의 녹즙을 선보인다. 4세~12세 어린이들에게는 어린이용 녹즙을 별도 준비했다.

장 건강에 도움을 주는 유산균 제품 1품목도 제공된다. 1인당 60포씩 2달분을 제공, 귀국 후에도 건강 관리에 도움을 주고자 했다.

3차 귀국 우한 교민들에게 제공되는 녹즙은 풀무원녹즙 물류 차량 편으로 매일 아침 배송된다. 새벽 5시에 풀무원녹즙 도안공장을 출발해 오전 7시 30분에 경기도 이천 국방어학원에 도착, 아침 배식이 이루어지는 오전 8시에서 9시 사이에 신선하게 제공된다.

한편 풀무원은 중국의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현금과 현물 1억 원 상당을 주한 중국대사관을 통해 지원하기로 했다.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