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정글의법칙’ 최자, 폰페이 두리안→참치 심장까지...황홀한 정글미식

기사승인 2020.01.25  09:24:57

공유
ad50

‘정글의 법칙’ 최자가 정글에서도 맛비게이터 역할에 충실할 수 있을까.

25일 밤 9시 첫 방송되는 SBS ‘정글의 법칙 in 폰페이’에는 힙합계를 넘어 먹방계까지 접수한 다이나믹 듀오 최자의 정글 입성기가 공개된다.

최자는 평소 맛에 살고 맛에 죽는 미식가들의 추종을 받는 인물. 먹방은 물론 쿡방까지 섭렵하고 있다.

특히 유튜브 ‘최자로드’로 화제를 모으기도 했던 최자는 “인생에서 먹는 게 제일 중요하다. 그 동네에 가서 ‘뭘 먹자’가 아니고, 우리는 뭘 먹으러 그 동네에 간다”라며 남다른 정글 출사표를 던졌다. 그런 그는 오직 폰페이에서만 맛볼 수 있는 냄새가 전혀 없는 두리안부터 참치 심장 등의 황홀한 맛에 넉다운(?) 되었다는 후문.

16년 차 낚시광인 최자의 목표는 한 가지가 더 있었다. 그것은 바로 폰페이의 일곱 보물 중 하나인 청새치를 낚는 것. 최자는 “한 번도 낚시에 실패해 본 적이 없다”라며 넘치는 자신감을 드러냈다. 하지만 예상과는 달리 그는 첫날 맨손 새우잡이부터 난관을 겪어 웃음을 자아냈다.

때로는 맵고 때로는 짠, 그럼에도 달콤한 ‘최자로드 in 정글’은 25일(토) 밤 9시 첫 방송되는 ‘정글의 법칙 in 폰페이’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정글의 법칙 in 폰페이’는 설 연휴를 맞아 10분 확대 편성된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1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