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미우새' 김희철, 이수근 독려하면서도 "만져야해 형" 걱정

기사승인 2019.12.15  23:24:23

공유
ad50

김희철이 진지한 프로듀서의 모습을 선보였다.

사진=SBS '미운우리새끼' 캡처

15일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에서는 김희철은 이수근과 함께 미스터 투의 '하얀 겨울' 리메이크 앨범을 준비를 위해 녹음을 진행했다. 

수근이 노래를 부르고 희철은 직접 프로듀싱에 나섰다. 하지만 수근은 생각만큼 만족스런 결과물을 만들어내지 못했다. 희철은 "못 만지면 오늘 안 끝나요"라며 기계로 수정하는 방안을 제안했지만 함께 작업한 작곡가는 "못만져"라고 말하며 웃음을 유발했다.

그래도 희철은 계속 자신감을 불어넣어주며 수근을 독려했고 오늘안에 끝나길 바랄 수밖에 없었다.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1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