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편애중계' 윤성민 최종 '우승', 다음편은 이생망? 역대급 구르기 레이스

기사승인 2019.12.03  23:15:09

공유
ad50

3일 방송된 MBC '편애중계'에서는 액션 배우 동계훈련이 진행됐다. 희, 노, 애, 락 라운드를 거쳐 우승은 윤성민이 차지했다. 농구팀의 기세등등한 모습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MBC

마지막 즐거움 락 라운드에서는 고무신 날리기가 진행됐다. 서장훈과 붐은 일등을 달리고 있는 윤성민에게 "무리하지 말고, 꼴찌만 하지말자"라고 하며 응원했다. 윤성민은 중앙 라인에 걸리며 좋은 자리를 선점했다. 

류성철은 중앙 라인에도 다가가지 못하며 안타까운 기록을 냈다. 한편 노남석은 시간을 끌다가 옐로우 카드를 받아 웃음을 자아냈다. 노남석은 기대를 모았지만 윤성민보다 낮은 기록에 아쉬움을 남겼다. 

농구팀 윤성민이 압도적으로 유리한 가운데 노남석이 신발을 던졌고 긴장감을 가지는가 싶었지만 윤성민이 최종 우승을 기록했다. 

한편 다음주 '편애중계'는 이생망 특집으로 이생망은 "이번 생은 망했어"의 줄임말로 역대 최고의 구르기 대회가 펼쳐질 것으로 예고했다. 길고 긴 라인 규모는 보고 있던 시청자들의 입을 떡 벌어지게 만들었다.

김수경 기자 oso0@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