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걸어보고서’ 정해인, 쉑쉑버거 4개 흡입 “원래 이렇게 못 먹는데”

기사승인 2019.12.03  22:34:38

공유
ad50

정해인의 쉑쉑버거 먹방이 웃음을 자아냈다.

3일 방송된 KBS 2TV ‘정해인의 걸어보고서’에는 정해인의 섹쉑버거 먹방이 그려졌다.

사진=KBS

정해인은 쉑쉑버거의 본고장에 도착한만큼 메디슨스퀘어 공원을 찾아갔다. 이곳에서 쉑쉑버거의 본점을 찾아간 정해인은 뉴욕 3대 버거라는 소문에 잔뜩 기대를 드러냈다. 현지인들도 줄을 서서 버거를 주문하고 있는 상황.

시청자들에게 보다 풍부한 맛설명을 하기 위해 정해인은 버거를 4개나 주문했다. 종업원이 놀랐지만 정작 정해인은 생각보다 태연한 상황. 아직 맛 표현이 서툰 정해인은 “맛있다”라고 연신 감탄사만 내뱉었다.

이어 잠시 생각을 정리한 후 “빵도 엄청 부드럽고 패티의 식감이 정말 좋다”라며 보다 디테일한 설명에 들어갔다. 정해인은 기본 메뉴를 시작으로 버섯, 치즈 등 다양한 재료가 들어간 메뉴를 설명했다. 급기야 버거를 4개째 먹으며 주변 시선을 의식한 듯 “원래 이렇게 많이 못 먹는데”라고 미소를 지어보였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