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미우새’ 한채영, 홍자매와 김장+수육 일요미식회…최고 21.1%

기사승인 2019.12.02  08:46:23

공유
ad38
ad48

‘미운 우리 새끼’가 드라마, 예능을 포함 2049 시청률 주간 종합 1위를 차지했다.

1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는 가구 시청률 16.9%, 18.5%, 19.5%, 2049 타깃 시청률은 7.0%로, 가구 시청률 일요 예능 전체 1위는 물론 2049 시청률 주간 종합 1위를 차지했다. 홍자매의 김장은 21.1%까지 시청률이 치솟았다.(이하 닐슨코리아 수도권 시청률 기준)

이날은 트로트여왕 장윤정이 출연해 어머니들의 신청곡인 초혼, 꽃 등을 무반주라이브로 불러 어머니들한테 따뜻한 환영을 받았다. 정동진으로 해돋이를 보러간 임원희와 정석용은 여지없이 ‘유유짠종’의 짠내나는 대화로 웃음을 선사했다. 석용은 원희의 휴대폰 검열에 나섰고, 셀카 사진 속에서 의문의 여자 사진을 발견하고 “이 여자는 누구야?”라며 깜짝 놀랐다. 원희는 추억에 잠기며 “지울 순 없잖아. 그냥…” “지울거야”라고 하자 석용은 “걔는 벌써 지웠을거야”라고 말해 짠하면서도 씁쓸한 여운을 남겼다.

배정남은 절친 형님 이성민과 첫 화보 촬영에 나섰다. 이날 만큼은 모델 18년차인 정남이 모델 새싹인 성민에게 포즈를 설명해주며 선배 노릇을 톡톡히 했다. 두 사람은 함께 찍은 영화가 첫 주에 100만이 넘을 경우, 정남이 판다 탈을 쓰고 놀이공원에 가겠다고 공약해 눈길을 끌었다.

홍자매는 배우 한채영과 함께 군침 도는 김장과 수육 먹방으로 식욕을 자극했다. 요리를 잘하는 선영에게 채영이 “언니의 이상형은 어떻게 되냐”고 묻자 선영은 “착한 사람”이라며, “내가 문자했을 때 1분 안에 답장을 보내주는 남자”라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이 장면은 이날 21.1%까지 치솟으며 최고 시청률을 장식했다.

‘미운 우리 새끼’는 매주 일요일 밤 9시 5분에 방송된다.

사진=SBS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