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TV는 사랑을 싣고' 이상용, 아내 등장에 얼음 '윤여정과 탤런트 동기'

기사승인 2019.11.22  20:19:24

공유
ad50

이상용의 눈이 휘둥그레졌다.

사진=‘TV는 사랑을 싣고’

22일 방송된 KBS ‘TV는 사랑을 싣고’에는 ‘모이자 노래하자’ ‘우정의무대’ 등의 프로그램으로 대한민국 군인과 어린이들의 우상이었던 뽀빠이 이상용이 출연했다. 

이상용은 지난 1980년 각종 프로그램 MC로 국민들에게 사랑받던 때 그 사랑을 베풀 수 있도록 첫 번째로 기회를 준 심장병 어린이 도상국을 찾아 나섰다. 그는 16년간 어린이 567명의 심장병 수술비를 지원했다는 사실을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날 이상용과 MC 김용만, 윤정수는 식당에 들어가 설렁탕을 먹고 있었다. 돌연 이상용의 아내 윤혜영씨가 등장했고 김용만은 "올리브 오셨다"라며 반갑게 맞았다. 

이상용은 설렁탕이 나오자 열심히 먹방을 펼치다가 아내가 등장하자 일순간 얼음이 돼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아내의 키가 커서 딸의 키도 크다고 미모를 칭찬했다. 윤혜영씨는 윤여정과 동기인 TBC 공채 탤런트 3기 출신으로  70대라곤 믿기지 않은 만큼 세련된 면모로 감탄을 샀다. 

양수복 기자 gravity@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