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복면가왕’ 만찢남, 5연승 도전! 브라이언 20년차 가수의 ‘촉’ 발동

기사승인 2019.11.22  13:21:33

공유
ad50

만찢남이 5연속 가왕에 도전한다.

24일 방송되는 MBC '복면가왕'에서는 5연승에 도전하는 가왕 ‘만찢남’의 네 번째 방어전이 공개된다.

판정단으로는 플라이 투 더 스카이의 ‘깝’ 충만 브라이언과 라붐 솔빈, 해인이 합류해 복면 가수들의 정체 추리에 힘을 보탠다.

복면 가수들의 화려한 솔로 무대와 개인기가 이어지는 가운데, 한 복면 가수가 사상 최초로 ‘가왕 모사’를 개인기로 내세워 모두의 관심을 한몸에 받았다. 가왕 ‘만찢남’ 특유의 행동과 춤사위를 흉내 낸 복면 가수의 개인기에 모두가 공감하며 폭소했다고. 이에 대한 소식을 전해 들은 ‘만찢남’의 반응 또한 상당히 눈길을 모았다고 해, 그의 반응이 궁금증을 자아낸다.

판정단으로 합류한 브라이언은 복면 가수들의 정체를 알 것 같다면서, 친구처럼 안부 인사까지 건네는 과감함으로 ‘가요계의 선생님’ 포스를 자아냈다. 이에 김구라는 “브라이언이 벌써 20년 차다”라며 맞장구를 쳐 브라이언의 정체 추리에 힘을 더하기도 했다. 브라이언이 친구로 확신하는 복면 가수들의 정체는 누구일지 귀추가 주목된다.

준결승 진출자들의 쟁쟁한 솔로 무대와 큰 웃음을 선사할 개인기는 오는 일요일(24일) 오후 5시 MBC '복면가왕'에서 확인할 수 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