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롯데마트, '제5회 베트남 물산전' 진행...35개 현지업체 상품 선봬

기사승인 2019.11.21  15:24:15

공유
ad50

롯데마트가 국내 소비자에게 베트남을 소개한다.

사진=롯데쇼핑 제공

롯데마트가 11월 21일부터 27일까지 전 지점에서 ‘제5회 베트남 물산전’을 진행한다. 이번에 진행하는 ‘베트남 물산전’은 2015년부터 매년 선보이는 행사로 베트남의 문화와 상품들을 전시하고 판매해 국내 소비자들에게 알리기 위해 진행하고 있다. 올해 행사에는 총 35개 베트남 업체가 신선식품, 가공식품 등 다양한 상품들을 선보인다.

대표적인 상품으로는 베트남 여행시 꼭 사는 인기 아이템들을 준비해 ‘G7 블랙커피/G7 3in 커피’를 각 1만1500원, 5780원에, ‘냉동 베트남 망고(1kg/1봉)’를 5980원에, ‘특대 쥐치포(240g)’를 6980원에 선보이며 이외에도 베트남 열대과일/수산물/생활용품 등을 판매한다.

또한 상품 소개 외에도 롯데 내 계열사 상품기획자(MD)들이 참석해 물산전에 소개된 다양한 제품들의 상품성을 확인한 후 이에 대한 업체 상담회도 진행해 베트남 상품들의 국내 진출도 도울 계획이다.

롯데마트는 이번 베트남 물산전을 기념해 22일에 롯데월드타워 아트리움 광장에서 베트남 물산점 오픈 세리머니를 진행한다. 해당 행사에는 베트남 하노이시 인민위원장인 응웬 뚝 쭝과 주한베트남 대사관 관계자도 참석해 행사를 축하할 예정이다. 이밖에 오픈 세리머니 행사 동안 베트남 전통공연과 함께 대한민국의 퓨전 국악 공연 등도 진행해 상품 교류회를 넘어 양국간의 우호를 다질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롯데마트는 지난 2008년 12월 국내 유통사 최초로 베트남에 진출해 베트남 호치민시에 남사이공점을 오픈하며 베트남 시장에 진출했으며, 2010년 7월에는 2호점인 푸토점을, 2012년 11월에는 3호점인 동나이점을, 그 해 12월 4호점인 다낭점을 오픈하는 등 지속 점포를 확대했으며 총 14개의 점포를 운영하고 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1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