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서울시 강서구 공항동에 역세권 청년주택 건립...299세대 규모

기사승인 2019.11.18  16:27:57

공유
ad38
ad48

서울 강서구 공항동에 299세대 규모의 역세권 청년주택이 들어선다. 강서구에만 6번째로 세워지는 역세권 청년주택이다.

사진=청년주택 조감도/서울시 제공

18일 서울시는 지하철 5호선 송정역과 9호선 공항시장역 근처의 공항동 50-1번지 일대에 역세권 청년주택을 짓는 계획을 공개했다.

기존에 있던 낡은 건물을 철거하고 총 연면적 1만9천884.34㎡ 규모로 짓는다. 지하 4층, 지상 14층에 공공임대 54세대, 민간임대 245세대를 만들 계획으로 지하 4층∼2층은 주차장, 지하 1층∼지상 2층은 근린생활시설, 지상 3∼14층은 주택으로 구성된다.

강서구는 서울에서 역세권 청년주택이 가장 많이 들어서는 곳이다. 화곡동 2곳 총 629세대, 염창동 520세대, 등촌동 2곳 총 537세대 등이 생길 예정이다.

서울시 측은 교통 인프라, 마곡단지의 성장 잠재력을 높이 평가해 강서구에서 주택 사업을 활발하게 벌이는 것으로 보인다고 평했다.

양수복 기자 gravity@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