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공효진, '김강훈 혹' 고두심 원망 "그 빚 평생 못 갚으세요" (동백꽃)

기사승인 2019.11.14  22:51:01

공유
ad50

공효진이 고두심을 원망했다.

사진=KBS '동백꽃 필 무렵' 캡처

14일 방송된 KBS2 ‘동백꽃 필 무렵’에서 동백(공효진)이 필구(김강훈)에게 심한 말을 한 곽덕순(고두심)에게 울분을 토했다.

동백은 “필구한테 혹이라도 없어야한다고 하셨어요?”라고 했다. 깜짝 놀란 덕순은 “그 말을 들었으면 지 엄마한테 알려야지. 왜 골병이 들어”라고 미안해 했다.

동백이 “어른이 왜 그러셨어요. 딴 사람이 아니고 회장님이 그런 말을 하세요”라고 하자 덕순은 “동백아 내가 일부러 그랬겠니”라고 했다.

눈물을 쏟아내며 동백은 “혹이라뇨 회장님. 필구가 왜 그런 말을 들어야해요. 동네 아줌마들이 일곱 살 기지배한테 지 엄마 혹이라고 했던 거 아직도 기억해요”라며 “회장님 그 빚 못 갚으세요. 필구가 평생 기억할 거예요”라고 했다. 

옆에서 듣고 있던 정숙(이정은)은 “실수하신 거예요. 어떻게 갚으실 거예요? 빚 지고는 못 사시는 분 아니예요?”라고 말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1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