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황의조·손흥민 최전방...벤투호, 'WC예선' 레바논전 선발 공개

기사승인 2019.11.14  21:07:32

공유
ad50

황의조와 손흥민이 레바논전 선봉에 선다.

사진=연합뉴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축구 대표팀이 14일 오후 10시(한국시각) 베이루트 스포츠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레바논과의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예선 4차전에 나설 선발 명단을 발표했다.

벤투 감독은 황의조를 필두로 손흥민을 왼쪽, 이재성을 오른쪽에 포진하는 스리톱 전술을 꺼냈다. 정우영과 남태희, 황인범은 허리를 책임진다.

좌우 측면 수비수로는 김진수와 이용이 나서고 붙박이 중앙수비수 김민재와 김영권)이 또 한 번 선발로 선택받았다. 골키퍼 장갑은 김승규가 낀다.

한국은 카타르 월드컵 2차예선에서 2승 1무로 H조 5개 팀 중 1위(승점 7·골득실 +10)를 달리고 있다. 하지만 2위 북한(승점 7·골 득실 +3)에 골 득실에서 앞선 아슬아슬한 선두여서 레바논전에서 꼭 승리해야 한다.

만약 한국이 지거나 비긴다면, 북한과 투르크메니스탄의 경기 결과에 따라 조 2위로 밀려날 수도 있다. 한편 무관중으로 치러지는 한국과 레바논의 경기는 이날 오후 10시부터 TV조선에서 생중계된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