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손혜원, “이해찬 사퇴” 나경원 저격 “朴탄핵 때 누가 사퇴했나? 조국 너무 우려먹네”

기사승인 2019.10.16  22:09:03

공유
ad38
ad48

손혜원 무소속 의원이 한동안의 침묵을 거두고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를 향한 비판의 포문을 다시 열었다. 두 정치인은 그동안 '목포 부동산 투기 의혹' '반민특위 국론분열' '독립운동가 부친 논란' 등 중요 이슈마다 상대를 향한 날선 말을 주고받으며 주목받은 바 있다.

사진=KBS 2TV '냄비받침' 방송캡처

나 원내대표는 16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北 SLBM(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 도발 관련 핵 대응 전략 간담회’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대국민 사과를 요구하면서 “이런 국론 분열을 가져온데 있어 청와대 비서실장으로 대통령을 잘못 보좌한 노영민 비서실장도 책임지고 그 자리에서 사퇴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민심을 제대로 전달해야 하는 자리에 있는 여당의 책임도 가볍지 않다”며 “이해찬 당대표도 사퇴하는 것이 마땅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두 분이 책임지는 모습을 보이는 것이 그동안의 국론분열 사태를 마무리할 수 있는 방법이 되지 않겠나”고 강변했다.

나 원내대표의 이 같은 요구가 알려지자 손혜원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되고 누가 사과하고 책임졌는지 기억이 안나서 그러는데 누구누구 사퇴했느냐”고 일갈했다.

이어 “당시 자한당 모양새, 나경원 의원 자신의 스탠스는 혹시 기억나느냐”며 “잘나디 잘난 자한당 원내대표께서 한낱 장관(조국) 하나 붙들고 너무 오래 우려먹는다는 생각은 안드시냐”고 비꼬았다.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