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최강 미드 '브레이킹 배드' 영화로 컴백!....넷플릭스 가을 신작 러시

기사승인 2019.10.11  13:44:34

공유
ad50

어느덧 몸으로도 추위가 느껴질 정도로 쌀쌀해진 가을이 됐다. 가을의 정취를 느낄 새도 없이 겨울로 향해가는 날씨에 어디 나가기도 귀찮아질 수 있다. 영화로 돌아온 역대급 미드 시리즈부터 몰입감 높은 시리즈물까지 넷플릭스가 가을탈 틈 없는 신작들을 내놓았다. 

# 영화로 돌아온 역대급 미드 시리즈, ‘브레이킹 배드 무비: 엘 카미노’

폭발적인 인기를 누리며 두터운 마니아층을 보유한 드라마 ‘브레이킹 배드’ 시리즈가 영화로 돌아온다. ‘브레이킹 배드 무비: 엘 카미노’는 ‘브레이킹 배드’ 시즌5의 이야기에 이어 납치된 제시 핑크맨(애런 폴)이 극적으로 탈출에 성공해 자유를 찾아가는 과정을 그린다. 선생과 제자가 동업해 마약을 제조, 판매하는 파격적인 설정으로 전세계적인 열풍을 일으킨 ‘브레이킹 배드’는 역대 최고의 TV 시리즈로 평가받으며 에미상, 새턴상을 포함 수많은 상을 휩쓸어 흥행성과 작품성을 동시에 입증했다. ‘브레이킹 배드 무비: 엘 카미노’는 모든 시리즈를 제작한 빈스 길리건이 각본과 연출을 맡았고 2회 연속 에미상 남우조연상 받은 애런 폴이 드라마에 이어 제시 핑크맨을 연기, 제작까지 맡았다.

# 그들의 침묵 속에 은폐된 진실, ‘모두의 거짓말’

‘모두의 거짓말’은 아버지의 갑작스러운 죽음 이후 실종된 남편을 구하기 위해 국회의원이 되는 여자와 단 한 명의 죽음도 넘길 수 없는 형사의 진실을 좇는 시크릿 스릴러다. 온실 속에서 살아왔던 서희(이유영)에게 절대적인 사랑을 줬던 아버지가 갑작스레 사망하고 남편까지 실종되면서 그녀의 인생은 한순간에 달라진다. 서희는 아버지의 죽음을 밝히고자 국회에 입성한다. 전영신, 원유정 각본에 감각적인 연출을 자랑하는 ‘치즈인더트랩’의 이윤정 감독이 처음 장르물에 도전한 작품으로 관심을 얻고 있다. 이유영이 부와 명예를 모두 갖춘 명망 높은 국회의원의 막내딸이었지만 한 순간에 아버지와 남편까지 잃는 김서희를, 이민기가 남다른 촉을 가진 광역수사대 형사 조태식 역을 맡았다.

# 넷플릭스판 쇼미더머니! ‘리듬 앤 플로우’ 시즌1

전례 없던 흥이 넷플릭스를 뒤집어 놓는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리듬 앤 플로우’는 미국의 차세대 힙합 스타의 육성 과정을 보여주는 힙합 서바이벌 프로그램이다. 그래미상 3관왕에 빛나는 챈스 더 래퍼, 빌보드의 악동 카디 비, 남부 힙합신의 왕 티아이가 3주 동안 로스앤젤레스, 뉴욕, 시카고, 애틀랜타 등 미국 전역의 래퍼들을 직접 찾아가는 전례 없던 이벤트를 벌였고 각 에피소드마다 스눕 독, 루페 피아스코, DJ 칼리드 등 슈퍼 게스트가 등장해 힙합 팬들의 눈길을 사로잡는다.

# 그녀를 믿지 마세요! ‘채울 수 없는’ 시즌2

화려한 영상미와 파격적인 이야기로 시청자를 사로잡은 ‘채울 수 없는’이 더 화끈한 이야기로 돌아온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채울 수 없는’은 뚱뚱하다는 이유만으로 주변 사람들에게 괴롭힘과 무시를 당했던 패티가 달라진 외모로 그녀에게 상처 줬던 이들에게 복수하는 이야기를 그린 코미디다. 아름다워진 외모로 달라진 세상을 누리는 대신 잔혹한 복수를 택한 패티, 그녀의 뒤틀린 복수심은 결국 살인을 부른다. 하지만 패티는 아름다운 미모로 사람들을 홀리며 또 다른 미인 대회를 준비한다. 그녀는 과연 피로 얼룩진 과거에서 벗어나 인생의 주인공이 될 수 있을지는 넷플릭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멸종 위기 동물들과 함께 떠나는 특별한 모험! ‘출동! 유후 구조대’ 시즌2

‘출동! 유후 구조대’가 새로운 임무에 도전한다. ‘출동! 유후 구조대’ 시즌2는 마법의 숲 유토피아에 사는 유후와 그의 친구들이 세계를 누비며 위기에 처한 동물 친구들을 돕는 모험을 그린 애니메이션이다. 갈라고 원숭이 유후, 사막여우 패미, 흰목꼬리감기원숭이 루디, 붉은 다람쥐 츄우, 알락꼬리여우원숭이 레미 등 멸종 위기 동물들의 이야기를 통해 어린이들에게 쉽고 재밌게 환경 보호 메시지를 전한다. 

사진=넷플릭스 제공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