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꽃파당’ 김민재, 공승연X서지훈 혼사의뢰 수락?…오늘(16일) 첫방송

기사승인 2019.09.16  16:22:50

공유
ad38
ad48

안방극장에 사극 열풍을 예고한 ‘꽃파당’이 시청자를 찾아온다.

16일 첫 방송되는 JTBC 새 월화드라마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극본 김이랑/연출 김가람/제작 JP E&M, 블러썸스토리)이 캐릭터와 높은 싱크로율을 자랑하는 청춘 배우 라인업으로 예비 시청자들의 마음을 한껏 설레게 하고 있다.

운종가에 등장했다하면 사람들의 발걸음까지 멈추게 만드는 꽃미모의 소유자 마훈(김민재), 고영수(박지훈), 도준(변우석). 외모보다 더 놀라운 것은 바로 이들이 한번 맺어준 인연은 절대 끊어지지 않는다는 조선 최고의 사내 매파당 ‘꽃파당’.

예리한 관찰력을 가진 혼담 컨설턴트 마훈, 2% 부족한 점을 찾아내 변신시켜주는 이미지 컨설턴트 영수, 한양 최고의 정보꾼 도준은 완벽한 호흡을 자랑한다고. 중매를 거부하는 이들이라도 ‘꽃파당’의 손만 닿으면 부부의 연을 맺게 되는 필살기는 과연 무엇일까.

양반들도 체면 불구하고 문밖으로 긴 줄을 설만큼 한양에서 인기 절정인 ‘꽃파당’에게도 왠지 꺼림칙한 손님이 있다. “매파님이 먼저 제 혼사를 받아주셔야 합니다”라며 꾸준히 찾아오는 이수(서지훈)가 바로 그 주인공이다. 매파는 사랑보다 사람을 찾아주는 일이라고 생각하는 마훈에게 개똥(공승연)을 향한 이수의 순애보는 중매에 있어서 오히려 불필요한 조건일 뿐. 

제작진은 “개업일만을 기다려온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이 시청자들을 맞이할 준비를 끝마쳤다. 오늘(16일) 밤, 방송되는 첫 회에서는 사내 매파들의 활약, 개똥이와 이수의 애틋한 관계에 이어 마훈을 찾아간 이수의 혼사 의뢰가 드러날 것”이라고 귀띔했다. 또한, “가을에 찾아온 로코 사극인 만큼, 가을바람처럼 시원하고 기분 좋아지는 이야기로 시청자 여러분들을 찾아갈 예정이니 많은 관심과 애정 부탁드린다”는 당부도 잊지 않았다.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은 오늘(16일) 월요일 밤 9시 30분 JTBC에서 첫 방송된다.

사진=JP E&M, 블러썸스토리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