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홍경민 딸 라원, 애교의 정석 “할아버지 주려고 홍어 사왔어” 귓속말

기사승인 2019.09.15  18:34:09

공유
ad50

홍경민 딸 라원이의 애교가 폭발했다.

15일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에는 외가를 방문한 라원이의 애교가 눈길을 끌었다.

사진=KBS

라원이는 이날 홍경민과 함께 외가를 방문했다. 외할머니와 외할아버지는 버선발로 나와 손주들을 반겼다. 라원이는 할아버지에게 달려가 품에 안기며 “할아버지 안아주세요”라고 애교를 부렸다.

이어 할아버지를 주방으로 데려 간 라원이는 “내가 할아버지 주려고 홍어 삭힌 거 사왔어”라고 귓속말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 눈에 넣어도 안 아픈 손녀의 애교에 할아버지는 라원이를 들춰엎고 거실로 나왔다.

하지만 아직 라원이는 추석 선물은 더 남아있었다. 라원이는 고운 한복차림으로 할머니, 할아버지에게 절을 올렸다. 또 할아버지에게 “라임이 용돈은 라원이가 대신 받을 거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