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아스달 연대기’ Part3 첫등장부터 여전사 카리스마 뿜뿜...카라타 에리카는 누구

기사승인 2019.09.12  12:55:10

공유
ad38
ad48

‘아스달 연대기’ 카라타 에리카가 첫 등장부터 존재감을 발산하며 Part3의 키맨 활약을 예고했다.

카라타 에리카는 지난 7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아스달 연대기’ Part3 ‘아스, 그 모든 전설의 서곡’ 13화에서 은섬(송중기)이 깃바닥 노예 중 한 명이었던 모모족 사트닉(조병규)의 죽음을 전하기 위해 주비놀에 갔다가 모모족의 샤바라(최고 우두머리) 카리카를 만나게 되는 장면에서 등장했다.

카라타 에리카가 맡은 모모족의 샤바라(최고 우두머리) 카리카 역은 눈부시게 아름다운 외모를 지니고 있지만 아스달 및 주변 부족들에게 공포와 경계의 대상이 되는 인물이다. 더욱이 모모족은 은혜나 원수를 갚지 않으면 죽어서 온몸이 갈리고 찢기며 은혜를 갚다 죽으면 빛의 땅으로 간다고 믿는 만큼 은혜와 원수를 갚기 위해선 죽음도 불사하는 부족이다.

지난 방송에서 카리카와 아들은 살해될 뻔한 위기에 처했지만 은섬의 도움으로 무사히 살아났고, 은섬에게 큰 은혜를 입은 카리카는 모모족의 믿음에 따라 은섬을 찾고 다니는 상황이었다. 은섬의 푸른 등껍질을 그린 깃발을 세차게 흔들며 모모족 전사와 전진하던 카리카는 사트닉을 깃바닥에서 죽게 만든 골두를 만나자 처참히 원수를 갚는 모습으로 모모족의 성격을 드러냈다. 과연 카리카가 자신의 목숨을 구해준 은섬에게 어떻게 은혜를 갚게 될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와 관련 카라타 에리카는 겉으로는 미모와 신비로운 분위기를 뿜어내지만 다수의 모모족 전사를 훌륭하게 진두지휘하며 용맹 카리스마’를 분출하는 존재감을 발산했다. 결연한 눈빛과 절도 넘치는 품새를 갖춘 채 독특한 모모어를 임팩트 있게 구사, 묘한 느낌을 자아냈다. 여기에 통쾌한 액션연기와 뛰어난 승마실력 등 치명적인 매력으로 안방극장을 압도했다.

카라타 에리카는 “새로운 도전이었다. 액션, 검술, 승마, 한국어를 정해진 시간 안에서 최선을 다해 연습하려고 했다”며 “촬영 전에는 캐릭터와 대본을 이해하고, 움직임과 목소리를 고민했다. 연기할 때는 최대한 즐기면서 기죽지 말고 하자라고 마음을 다졌다”고 전했다.

이어 “‘아스달 연대기’ Part1, 2를 즐겁게 본 팬이었던 만큼 큰 관심을 얻어 너무 기쁘고 한편으로는 마음이 놓인”며 “앞으로도 한국에서의 활동을 더욱 활발히 해나가고 싶다”고 덧붙였다.

올해 23세의 일본 여배우 카라타 에리카는 드라마 ‘블랭킷 캣’ ‘토도메의 키스’ 등에 출연한 주목받는 신예다. 국내에서는 이병헌 한지민 한효주 김고은 고수 추자현 등이 있는 BH엔터테인먼트 소속으로 활동 중이다.

한편 tvN에서는 ‘아스달 연대기’ 주연배우 4인의 친필 사인포스터를 받을 수 있는 티빙 스타옥션을 진행한다. 천원으로 응모권을 구매하면 자동 응모되며, 당첨되면 장동건, 송중기, 김지원, 김옥빈의 자필 사인이 담긴 대형 포스터형 액자와 캐릭터 굿즈 등을 받을 수 있다. 각 배우당 7명씩, 총 28명에게 혜택이 돌아가며 응모권 판매금액은 전액 CJ-유네스코의 소녀교육캠페인에 기부된다. 응모기간은 오는 24일까지이며 자세한 내용은 tvN SNS 채널 및 티빙몰에서 확인 가능하다.

사진=tvN '아스달 연대기' 제공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