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터키항공, 허니문 명소 칸쿤·휴양지 발리 등 하늘길 확장

기사승인 2019.08.26  10:56:49

공유
ad38
ad48

터키항공이 중남미의 주요 도시 멕시코시티와 칸쿤을 비롯해 인기 휴양지 발리, 콩고 푸앵트누아르 등 다양한 신규 노선을 취항하고 하늘길을 확장한다.

사진=터키항공 제공

특히 국내에서도 신혼여행지로 사랑받아온 칸쿤은 라틴 아메리카 멕시코의 수도인 멕시코시티와 함께 터키항공 취항지로 추가되었다. 이스탄불-멕시코 시티-칸쿤을 잇는 신규 노선은 지난주부터 주 3회 운항을 시작했다.

또한 미주 노선뿐 아니라 동남아시아 및 아프리카 노선도 꾸준히 확장하고 있다. 지난 7월에는 이스탄불과 동남아시아의 아름다운 휴양지 인도네시아 발리를 잇는 신규 노선을 취항, 현재는 주 7회 운항 중이다. 아프리카 콩고에서 두번째로 큰 도시이자 대서양의 항구도시인 푸앵트누아르로 향하는 아프리카 내 58번째 노선 역시 올 7월 새로이 취항해 가봉의 수도인 리브르빌을 경유하는 항공편을 주 3회 운항한다.

한편 터키항공은 신규 노선 확대를 넘어 전세계 항공사와의 협력을 통해 더 넓은 항공 네트워크를 늘려가고 있다. 지난 1일 태국 및 동남아시아 도시들과 터키간 편리한 여행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방콕에어웨이와 공동운항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터키항공은 치앙마이, 푸켓, 끄라비, 푸꾸옥, 다낭 등 동남아의 인기 휴양지를 포함한 16개 도시로의 연결 항공편을 운항하게 됐다.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