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프리미엄란 55.3% 매출↑, 40~50대 주부 고객 선호

기사승인 2019.08.26  10:32:13

공유
ad50

프리미엄란을 찾는 소비자들이 늘어나고 있다.

사진=GS리테일 제공

GS리테일이 운영하는 GS THE FRESH(GS더프레시)에서 2018년과 올해 1~7월까지 계란 상품의 매출을 분석한 결과 프리미엄란이 약 55.3% 신장했다. 전년 동기간 일반란과 프리미엄란의 매출 구성비가 56%대44%에서 24%대76%로 프리미엄란으로 고객 구매가 이동했다.

프리미엄란은 일반란과 달리 1등급 이상이거나 동물 복지를 고려한 자유 방목 방식으로 키운 닭이 낳은 계란 또는 유기농 곡물 사료만으로 기른 건강한 계란으로, 건강을 위해 작은 상품 하나까지 깐깐하게 고려하는 고객이 확대된 것으로 판단된다.

GS 고객 연령대별 특성을 살펴보면 동기간 40~50대 고객의 매출 신장율이 66.3%, 68%로 가족의 식단을 준비하는 주부층에 특히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GS리테일은 계란 전 상품에 대해 지정농장에서 생산한 상품을 취급하며 품질에 대한 자신감을 바탕으로 소비자와의 신뢰구축을 위해 업계 최초로 올 1월부터 계란 전 상품 포장지 전면에 산란일자 표기를 시행했다.

지정농장에서 생산되는 계란은 주기적인 자가품질검사인증, 친환경인증, HACCP 인증 등 주기적 관리로 최상의 품질의 계란을 공급받고 있다. 또한 물 세척 계란만을 취급해 계란 표면에 붙어 있을 수 있는 미생물 및 균을 살균 세척한 상품 공급으로 보관시 다른 상품으로 오염 이동을 방지하고 있으며 냉장 보관 판매로 고객에게 최상의 선도로 상품을 공급하고 있는 점이 고객들의 신뢰를 받고 있는 요인으로 보고 있다.

한편 GS더프레시는 HACCP 인증 및 지정농장에서 유기농 곡물 사료만을 먹여 건강하게 기른 닭이 낳은 ‘유기농자연방목유정란(10구)’를 이달 말일까지 6980원에 판매를 진행하는 이벤트를 연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1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