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슈돌' 벤틀리, 윌리엄 방문학습 중 '프로도강러' 시선강탈

기사승인 2019.08.26  07:54:43

공유
ad38
ad48

벤틀리가 프로도강러로 거듭났다. 

25일 방송된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에서는 형, 누나 바라기 벤틀리와 건후가 겪은 동생들의 수난시대가 눈길을 끌었다.

사진제공=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먼저 '윌벤져스' 윌리엄-벤틀리 형제의 집엔 윌리엄의 수업을 위한 방문학습 선생님이 찾아왔다. 벤틀리는 방문학습을 하는 형 윌리엄을 뒤에서 지켜봐야 했다. 형이 하는건 다 따라하고 싶은 나이의 벤틀리는 윌리엄의 한발짝 뒤에서 더 다가가지 못한 채 아련하게 쳐다만 봤다.

혼자 놀면서도 온 신경을 수업에 집중하던 벤틀리는 노래를 부를 때 결국 못 참고 밖으로 나왔다. 박수를 치며 자연스럽게 수업에 합류하는 벤틀리의 모습이 시청자들에 큰 웃음을 안겼다. 

사진제공=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그런가 하면 건후도 누나 나은이의 관심을 못 받아 '건무룩'해졌다. 집에 찾아온 말 하는 앵무새 인형을 보던 중 거실의 분무기를 가지고 신나게 놀던 건나블리 나은-건후 남매. 건후가 분무기의 물을 피해 즐겁게 도망 다닐 때 나은이가 방 안의 카메라 삼촌들에게로 향한 것.

건후는 누나와의 놀이가 끊기자 금세 시무룩해졌다. 나은이는 건후의 이런 기분을 바로 알고 혼자 노는 건후에게 과자를 들고 다가가 바로 화해했다. 섭섭했던 기억은 금방 잊고 함께 과자를 나눠 먹는 건나블리 남매의 훈훈한 광경이 시청자들에게도 따스함을 안겼다.

양수복 기자 gravity@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