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강성연 "김소연, 홍종현 애 임신 맞냐?" 막말...최명길 분노 따귀

기사승인 2019.08.25  20:50:31

공유
ad38
ad48

강성연이 최명길에 막말을 했다.

25일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에서는 나혜미(강성연)이 전인숙(최명길)을 찾아간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나혜미는 "처음부터 계획한거지? 강미리(김소연) 임신 말야. 셋이 짠 것 아니냐. 당신 딸이 임신했다는 아기. 태주(홍종현) 애 맞냐"고 따져 물었다.

나혜미는 강미리와의 천륜을 속였다는 것까지 언급했고, 분노한 전인숙은 "애미 앞에서 자식 얘기하면서 너 할말 못할말 구분도 못해?"라고 소리치며 나혜미 뺨을 때렸다.

그러면서 "너 지금까지 내가 봐준거야. 새파랗게 어린게 집안 살려보겠다고 죽을 날 받은 노인한테 시집와서 봐줬다. 근데 이제 그런 것 못하겠다. 나 참을만큼 참았어"라고 경고했다.

이에 나혜미는 "네가 뭔데 봐주냐 마냐. 난 팔려온 것이 아니다. 난 돈이 필요했고 한종수는 젊고 예쁜 여자를 원햇다. 우리는 거래를 한 것"이라며 자신의 결혼을 정당화했다.

전인숙은 "내 딸은 너처럼 천박하지 않다. 너하고 나처럼 수쓰지 않고 떴떳하게 올라왔다"고 하자 나혜미는 "이제야 본색이 나온다. 네가 뒤에서 조정한 것 맞지? 경고하는데 너 가만안둬"라고 했다. 전인숙 역시 지지 않고 "나도 경고한다. 너 한번만 더 그런식으로 입 놀리면 이제 나도 가만안둬"라고 으름장을 놨다.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