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가민, 입문자용 GPS 러닝워치 ‘포러너45’ 출시...초경량+가성비

기사승인 2019.08.25  17:22:13

공유
ad38
ad48

스마트기기 시장의 강자 가민이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국내 러닝시장과 러닝용 스마트워치 시장 공략을 위해 보급형 초경량 GPS 스마트워치 ‘포러너 45’ 시리즈를 출시했다.

러닝 입문자를 겨냥한 ‘포러너 45’는 42mm의 콤팩트한 시계 화면에 러닝에 필요한 필수 기능을 모두 탑재하고도 총 중량이 36g에 불과해 운동 시 손목에 가는 부담을 줄였다. 또한 손목이 얇은 유저를 위해 함께 출시된 ‘포러너 45S’는 더 작아진 39mm 화면에 32g의 초경량을 자랑한다.

‘포러너 45’ 시리즈는 러닝뿐만 아니라 ▲유산소 운동 ▲사이클링 ▲요가 등 다양한 운동 모드를 제공하며, 운동 외에도 ▲심박수 측정 ▲스트레스 모니터링 ▲칼로리 소모량 ▲걸음수 측정 ▲수면패턴 분석 등 일상 생활 모니터링도 가능하다.

특히 손목 심박수 측정 센서를 기반으로 측정된 스트레스 지수를 분석해 현재 에너지 보유량을 측정해주는 ‘바디 배터리TM’ 기능이 탑재돼 유저의 효율적인 활동이 가능하도록 돕는다.

가민의 스마트워치답게 ▲GPS ▲GLONASS ▲Galileo 위성 시스템이 내장돼 정확한 위치 파악은 물론, 위급 상황에 실시간 위치를 공유할 수 있는 안전 모니터링 기능까지 탑재하고 있다. 5ATM(50미터)의 방수 등급을 갖춘 ‘포러너 45’ 시리즈의 배터리 수명은 스마트워치 모드에서 최대 7일, GPS 모드에서는 최대 11시간 사용 가능하다.

‘포러너 45’는 블랙 및 레드 컬러로, ‘포러너 45S’는 화이트 및 퍼플 컬러로 출시됐으며 소비자 가격은 19만9000원이다. 오는 9월 22일까지 전국 일렉트로마트 40개점에서 단독 선판매를 진행한다. 기간 내 제품 구매 고객에게는 가민 티셔츠와 보호필름을 제공할 예정이다.

사진=가민 제공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