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엑시트’ 개봉 25일째 800만 돌파...올여름 최고 흥행작 등극

기사승인 2019.08.24  08:20:51

공유
ad38
ad48

흥행 돌풍의 주역 ‘엑시트’(감독 이상근)가 개봉 25일째 800만을 돌파했다.

영진위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엑시트’는 24일 오전 800만 고지를 밟았다. 여름 개봉작 가운데 가장 빠른 속도다. 동시에 개봉 4주차에도 예매율 및 박스오피스 정상권을 유지하며 변함없는 흥행세를 과시하고 있다.

‘엑시트’는 개봉 전 한국영화 및 외화 경쟁작들 대비 약체라는 평도 있었으나 막상 뚜껑을 열어보니 웃음과 스릴감이 조합된 신선하고 짜임새 있는 스토리와 완성도 높은 연출 덕분에 2019년 여름 시장 최강자로 우뚝 설 수 있었다.

이 같은 흥행 신바람은 ‘정말 재미있다’는 관객들의 이구동성 호평과 입소문의 힘이 크다. 영화에 대한 뜨거운 호평 릴레이를 입증하듯 개봉 25일이 지난 지금도 CGV골든에그지수는 부동의 97%, 네이버 관람객 평점은 9점 대를 계속 기록 중이다.

‘엑시트’의 흥행 추이는 상반기 흥행 대성공을 거둔 <알라딘>과도 닮았다. 개봉 한 달 가까이 높은 점수를 유지하고 있는 관람 후 평점과 쟁쟁한 신규 경쟁작들 사이에서도 박스오피스 상위권을 벗어나지 않는 저력, 개봉 3~4주차에도 예매율 상위권 유지와 역주행을 반복하는 기복 없는 흥행세까지 닮은 행보를 걷고 있다. 무엇보다 온 가족이 부담없이 함께 즐길 수 있다는 이야기적인 매력이 관객들의 선택과 맞아 떨어진 것으로 보인다.

한편 800만 관객 돌파를 축하하며 조정석, 임윤아, 이상근 감독이 참여한 인증샷도 함께 공개했다. 사진 속 밝게 웃고 있는 배우와 감독은 불꽃놀이를 활용해 숫자 800을 그리며 영화처럼 재기발랄한 인증으로 고마움을 전했다. 특히 이 인증 사진은 영화 속 장면과 연관돼 있어 영화를 본 관객이라면 특별함을 느낄 수 있을 전망이다.

영화는 유독가스로 뒤덮인 도심을 탈출하는 청년백수 용남과 대학동아리 후배 의주의 기상천외한 용기와 기지를 그린 재난탈출 액션영화다.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