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비긴3’ 정해인 “노래하면서 손발이 저리더라”…수현 응원의 하이파이브

기사승인 2019.08.23  22:38:55

공유
ad38
ad48

정해인이 버스킹 심경을 전했다.

23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비긴어게인3’에는 무사히 버스킹을 마무리 한 정해인에게 하이파이브를 청하는 수현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JTBC

정해인과 김고은은 어떻게 ‘비긴어게인3’에 출연하게 됐냐는 말에 “음악이 얼마큼 중요하고 음악이 주는 힘이 대단하다는 걸 느꼈다”라며 “음악이 어떤 시기나 누구를 떠올리게 만드는 힘이 있다고 생각했다”라고 전했다.

또 “(버스킹을) 들으시는 분들이 추억할 수 있는 노래를 불러보고 싶어서 출연하게 됐다”라고 설명했다. 김고은은 “워낙 애청하는 프로여서 혹시나 엄청난 실수를 하거나 그러면 어떻게 하지 수만가지 생각이 들기는 했다”라고 떨리는 기분을 전했다.

하지만 두 사람은 걱정에 비해 순탄하게 무대를 마무리했다. 정해인은 故김광석의 ‘서른즈음에’ 독창을 끝낸 뒤에도 여운이 가시지 않는 듯한 모습이었다. 수현은 이에 “여러분 다들 느끼셨겠지만 정말 한글자 한글자에 감정을 눌러 담았다”라며 정해인에게 하이파이브를 청했다.

그제야 한숨을 돌린 듯 정해인은 하이파이브에 응했다. 그러면서도 “노래하면서 손발이 저렸다”라고 고백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