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오은영 박사 “진화♥함소원 큰소리 혜정이는 위협과 공격으로 느껴”

기사승인 2019.08.20  23:54:59

공유
ad38
ad48

오은영 박사가 진화, 함소원의 문제점을 지적했다.

20일 방송된 TV CHOSUN ‘아내의 맛’에는 진화와 함소원을 나무라는 오은영 박사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TV CHOSUN

오은영 박사는 이날 진화, 함소원 부부의 집을 방문해 혜정이의 발달 과정을 눈여겨 살펴봤다. 혜정이와 오은영 박사가 있는데도 진화와 함소원은 다소 티격태격하는 모습을 나타냈다.

혜정이가 낮잠에 든 시간 오은영 박사는 두 사람을 앉혀두고 “애는 괜찮아요”라고 운을 뗐다. 이어 “문제는 부모에요. 혜정이는 적응에 많은 시간이 필요한 아인데 그것도 괜찮아요”라며 단지 타고난 기질이라고 설명했다.

오은영 박사는 “오늘 직접 와서 보니까 딱 걸리는게 하나가 있어요. 지금까지는 괜찮지만 어쩌다 한두번 아이한테 실수한다고 해서 아이 인생이 절대 망가지지 않아요. 그러나 이걸 자주하면 문제가 되게어요”라고 말했다.

그는 “혜정이는 소리에 예민해요. 생활소음에 민감한데 부모가 큰 소리를 내면 위협과 공격으로 느껴요. 말꼬리를 잡아서 따지고 소리가 높아지면 굉장히 안 좋은 영향을 받아요”라고 전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