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최현석·김지민, 28일 대구 집콘 '반려견과 함께 사는 집' 출연

기사승인 2019.08.20  15:33:09

공유
ad38
ad48

오는 8월 28일, ‘문화가 있는 날’로, 대구에서 진행되는 ‘집콘’ 행사가 생방송으로 진행된다.

이번 행사는 방송을 통해 반려견과 함께하는 일상을 공개하며 친숙한 모습을 선보여온 셰프 최현석과 개그우먼 김지민이 함께해 특별한 시간을 만들 것으로 기대된다.

대구에 소재한 카페 안지아로에서 개최되는 8월 ‘집콘’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셰프 최현석이 무더위에 지친 반려견들의 영양 간식 레시피를 소개하고 즉석에서 함께 만들어 보는 쿠킹 클래스를 가질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두 마리의 반려견을 입양해 올해로 반려인 4년차에 접어든 개그우먼 김지민이 함께 참여해 반려견과 더불어 행복하게 살아가는 방법 등 유익한 이야기들을 나눌 계획이다.

반려동물과 처음 만들어 가는 금번 집콘에 참여하게 된 소감에 대해 개그우먼 김지민은 “제 반려견 느낌이와 나리와 함께 겪었던 경험담을 여러분들에게 소개하고, 많은 분들이 ‘집’이란 따뜻한 공간에서 어떻게 반려견들과 살아가는지 다양한 이야기들을 공유할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기대를 표했다.

최현석 셰프는 “반려견은 책임과 관리, 케어가 필요한 만큼 마음의 위로와 정서적인 안정을 주는 ‘가족’이라고 생각한다. 존재 자체로 늘 위로가 되는 반려견들을 위한 맛있는 간식을 함께 만들어 보는 즐거운 시간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8월 문화가 있는 날 '집콘'은 카카오톡의 #탭(使)과 Daum 앱을 통해 생중계되며, 카카오톡 오픈채팅방을 통해 전국의 시민들과 실시간 소통할 예정이다. 현장 방청 신청은 네이버 포스트 ‘집콘’ 및 ‘문화가 있는 날’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집콘’은 2015년 3월부터 집과 같은 일상 공간 가까이에서 누구나 문화를 즐길 수 있다는 의미를 전파하고자 기획된 캠페인으로, 다양한 분야의 인사들과 뮤직콘서트, 강연, 북 콘서트 등 다양한 콘텐츠로 시민들과 문화소통을 이어가고 있다. 실시간 생중계를 통해 스마트 기기만 있으면 언제, 어디서든 지역에 상관없이 누구나 무료로 즐길 수 있다는 취지에 걸맞게 문화 향유 기회 학대에 앞장서고 있다.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