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라디오스타' 박중훈, "홈마=집에 엄마 있는 것? 인싸되고파"

기사승인 2019.08.15  00:24:53

공유
ad38
ad48

박중훈이 인싸(인사이드)가 되고 싶다고 바랐다.

14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경력자 우대' 특집으로 박중훈, 허재, 김규리, 노브레인 이성우가 출연했다.

현재 라디오 DJ로 활약하고 있는 김규리는 "청취자분들의 사연을 위주로 신청곡을 한다"며 신조어를 배우는 중이라고 했다. 그가 "아아가 뭐지?"라고 하자 박중훈은 손을 들고 '아이스 아메리카노'라고 답하며 순식간에 신조어 퀴즈가 시작됐다.

윤종신과 안영미는 과거 줄임말을 줄줄이 말하며 아재개그를 선보인 후 본격 안영미가 신조어 테스트를 진행했다. 그는 '마상'(마음의 상처), '덕계못(덕후는 계를 못 탄다), 이생망(이번 생은 망했어), 홈마(홈 마스터) 등을 문제로 제시했다. 

박중훈은 '이생망'을 맞혔다. 반면 "홈마는 집에 엄마 있는 것"이라고 했다. 이에 러블리즈 덕후로 유명한 노브레인 이성우는 "홈페이지 마스터다. 사진 찍으러 다니는 분들이다"고 설명을 덧붙였다

또한 안영미는 '메불메'를 아냐며 "호날두가 우리나라 사람들을 실망시키지 않았냐. 그래서 우리나라에서 호날두의 호자를 쓰지 말자며 만든 신조어"라고 설명했다.

박중훈은 현재 SNS를 하고 있다며 "인싸가 되고싶다"고 바라 웃음을 안겼다.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