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신입사관구해령' 신세경, 술김에 차은우 팔베개로 '하룻밤 동침'

기사승인 2019.08.14  21:32:00

공유
ad50

신세경이 술김에 차은우와 동침(?)했다.

14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에서는 한밤중 이림(차은우)를 만난 구해령(신세경)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해령은 예문관에서 경신수야를 보내던 중 여사들과 함께 술을 마시는 일탈을 했다. 이후 그는 우연히 서고를 다녀오는 이림과 만났다. 

이림은 경신수야에는 잠을 자지 않는다는 사실을 알고 해령을 곁에 두고 책을 읽었다. 해령은 술 기운이 올라와 잠이 쏟아졌던 상황. 시간이 지나자 이림이 잠든 모습을 보게 됐다.

다음 날 아침, 이림은 눈을 떴다. 하지만 자신의 팔이 움직이지 않았다. 해령이 그의 팔을 베고 잠이 든 것이었다. 이림은 조심스럽게 해령을 깨웠다. 

이때 이림이 없어진 사실을 알고 삼보(성지루)는 이 모습을 보고 놀라 이림을 향해 뛰었다. 해령은 황급히 그들의 곁을 도망쳐나왔다. 반면 이림은 자신의 팔을 주무르며 멍한 표정을 짓다가 이내 "좋은 향기가 난다. 구해령말야. 좋은 향기가 나"라며 미소 지었다.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