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태양의 계절' 이상숙, 최정우에 "내 새끼 살려내" 분노

기사승인 2019.08.14  20:24:41

공유
ad38
ad48

이상숙이 자신의 손녀 김시우를 죽인 사람이 최정우라는 사실을 알고 분노했다.

14일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태양의 계절'에서는 임미란(이상숙)이 자신을 납치했던 배후인 최태준(최정우)를 찾아간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미란은 자신이 납치됐던 당시 손녀 샛별이 교통사고를 당한 사실을 알게 됐다. 그는 장례식을 마친 후 최 회장을 찾아갔으나 회사 로비에서 막혀 내쫓겼다.

이후 미란은 최 회장에 전화를 걸어 "너 때문에 내 새끼가 죽었어. 최태준 너 때문에. 네가 이러고도 무사할 줄 알아"라고 분노했다.

최 회장은 "당신 손녀일은 정말 유감이다"고 하자 미란은 "금쪽같은 내 새끼 죽여놓고 유감?"이라며 그의 짓이라는 것을 확신했다.

또한 사고였다고 치부하자 미란은 "네가 날 불러내지만 않았어도 이런 일은 없었다"며"내 새끼 살려내. 내가 너 가만안둬. 내가 너 망하는 꼴 기필고 두고볼거야"라고 울부짖었다.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