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김예원 “천우희, 차가운 이미지? 상대방 깊게 배려하는 친구”(개똥이네)

기사승인 2019.08.13  21:06:43

공유
ad38
ad48

김예원이 연예계 절친을 언급했다.

13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개똥이네 철학관’에는 박소담, 천우희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는 김예원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tvN

김예원은 여배우계 인맥 부자로 눈길을 끌었다. 이에 “오연서는 동갑내기라서 나눌 게 많은 친구다. 박소담 같은 경우는 동생인데 (‘국가대표2’ 당시) 함께 찍는 장면이 많지 않았는데 이야기를 나누다가 가까워지게 됐다”라고 설명했다.

실제 박소담은 한 방송에서 김예원을 “힘들 때, 보고 싶을 때 무작정 연락해도 마음이 편해지는 사람”이라고 말한 바 있었다. 박소담이 출연한 천만영화 ‘기생충’에 대해 묻자 김예원은 “시사회도 갔었다. 늘 잘됐으면 하는 동생”이라고 밝혔다.

또 천우희가 평소 배역 등 차가운 이미지가 있다는 말에는 “전혀 아니다”라고 선을 그었다. 김예원은 “한번은 통화를 하다가 천우희가 다른 사람이랑 잠시 대화를 했다. 다시 이야기를 하는데 자기가 다른 사람과 대화해서 미안하다고 사과를 하더라. 별 일 아니라고 볼 수도 있지만 순간적으로 굉장히 예의바르다는 느낌을 받았다. 상대방의 감정이 상할까봐 굉장히 예민하게 배려하는 친구”라고 애정을 전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