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홍준표, 文대통령에 또 ‘쪼다’ 발언 “날씨보다 더 화나고 짜증스럽다”

기사승인 2019.08.13  13:54:00

공유
ad50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SNS 정치를 이어갔다.

13일 홍준표 전 대표는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문재인 정권을 겨냥한 비판을 다소 과격한 어조로 이어갔다.

홍준표 전 대표는 또 “트럼프의 천박성과 김정은의 기만술이 서로 손 맞추고 있는데 자칭 운전자는 도대체 무엇을 하고 있나“라며 “안보파탄, 경제파탄에 외교파탄까지 겹쳤다. 도대체 문재인 정권은 이 나라를 어디로 끌고가고 있나”라고 지적했다.

이어 자신이 문재인 대통령을 ‘쪼다’라고 부적절한 표현을 사용한 데 대해서는 “어제 차마 해서는 안 되는 말을 해 버렸다. '쪼다'라는 말”이라면서도 “막말이라면 막말일 수도 있다”라고 우회적으로 사과를 피해갔다.

또 “그러나 요즘 상황이 찜통 날씨보다 더 화나고 짜증스럽다. 지금의 한반도 상황이 '쪼다'라는 말밖에 나올 수가 없었던 것”이라며 “쪼다 짓 하지 말라. 국민들은 울고 있다“라고 재차 강조했다.

한편 홍준표 전 대표는 또다른 페이스북 글을 통해 14일 창녕·함안보 해체 반대 국민 궐기대회에 참석한다는 사실을 알리며 “1996년 2월 정치를 시작하면서 신한국당에 입당할 때 그 마음으로 내 정치 인생에 대한 마무리 작업을 시작한다. 진충보국(盡忠報國)의 기치를 걸고 대한민국이 저에게 베풀어준 은혜에 보답하겠다“라고 전해 내년 총선 출마를 공식화한 것이 아니냐는 추측이 나오고 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1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