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국내여행 거점도시 숙박수요↑...메가트렌드 '호캉스' 영향

기사승인 2019.08.13  11:11:07

공유
ad38
ad48

여름휴가 성수기 시즌을 맞이해 국내 여행에 대한 수요가 크게 늘어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트립닷컴 제공

트립닷컴이 7월 한 달간 국내 호텔 예약량을 분석한 결과 전년 대비 서울(111%), 제주(334%), 부산(426%), 인천(212%), 강릉(1528%) 등 주요 거점도시들의 숙박수요가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호텔 종류와 투숙객이 가장 많은 서울과 해운대·광안리로 인한 여름특수가 존재하는 부산을 포함해 인천, 강릉 등 주요 도시의 숙박량까지 늘어난 이유는 최근 3년새 메가 트렌드로 자리잡은 호캉스가 큰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된다. 쾌적한 호텔 시설에서 더위를 피해 여유를 즐기며 각 지역의 명소와 맛집도 방문할 수 있는 장점이 있기 때문이다.

국내 대표 여행지 제주의 성장세도 눈에 띈다. 제주는 내륙지역 공항 어디서 출발해도 1시간 이내로 도착이 가능하며 미식, 휴양, 액티비티 등 여행 콘텐츠가 풍성해 연중 항상 인기가 많은 지역이다. 특히 올여름에는 국내 여행을 독려하는 분위기에 더욱 수요가 높아졌다. 동해안의 대표 관광도시이자 서핑도시로 급부상하고 있는 강릉은 여름 특수로 타 지역 대비 높은 상승률을 나타냈다.

또한 트립닷컴이 제주 지역 인기 호텔들의 공통점을 분석한 결과 ‘야외수영장’을 보유한 곳이 여행자들의 많은 선택을 받았다. 대표적으로 랜딩관 제주신화월드 호텔앤리조트, 호텔 휘슬락 제주, 호텔 리젠트 마린 더블루, 더 베스트 제주 성산, 밸류호텔 서귀포 JS, 메종 글래드 제주, 제주 신라호텔 등이 있다. 이들은 조식에 대한 만족도도 높아 국내여행과 호캉스를 동시에 즐기고자 하는 여행객들에게는 안성맞춤이다. 강릉 역시 인피니티풀로 유명한 세인트 존스 호텔이 가장 인기가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