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불타는청춘’ 김윤정, 역시 13대 뽀미언니! 격이 다른 진행 실력

기사승인 2019.07.23  11:23:07

공유
ad38
ad48

뽀미언니 김윤정의 진행실력은?

23일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는 뽀미언니 김윤정의 진행이 그려진다.

앞서 경상북도 고령으로 여행을 떠난 청춘들은 배우 김윤정과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양재진 그리고 결혼 이후 첫 여행에 합류한 강수지와 함께했다.

강수지는 물놀이를 마치고 돌아가는 차 안에서 남편 김국진에게 전화를 걸어 달달한 안부를 확인했다. 김혜림은 강수지가 핸드폰에 저장한 ‘국진의 애칭’을 확인하고 깜짝 놀랐다. 청춘들은 닭살 돋는 두 사람의 애칭에 동요 ‘곰 세 마리’를 부르며 놀렸고 수지는 부끄러워 어쩔 줄 몰라 했다.

이 외에도 강수지는 촬영 중간중간에 김국진과 통화하는 모습이 자주 포착돼 청춘들의 부러움을 샀다. 이에 담당 피디가 국진이 데리러 오지 않냐고 묻자 강수지는 김국진에게 “언제 데리러 올 거예요?”라며 귀여운 진심을 표현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새 친구 김윤정은 ‘뽀미 언니’의 경력을 살려 수준 높은 진행 실력을 뽐내 눈길을 끌었다. 김윤정은 수많은 CF에서 활약한 것 외에 어린이 프로그램 ‘뽀뽀뽀’ 13대 뽀미 언니 출신이었던 것.

사진=SBS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