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엑시트' 조정석, 납득이→용남이 '인생캐' 예고 "짠내 연기 자연스러웠다"

기사승인 2019.07.22  09:02:24

공유
ad50

조정석이 또 하나의 인생 캐릭터를 예고한다.

사진='엑시트' 스틸컷

재난탈출 액션영화 ‘엑시트’가 영화를 하드캐리한 조정석의 탁월한 연기가 주목 받고 있으면서 조정석에게 이목이 쏠리고 있다.

‘엑시트’는 유독가스로 뒤덮인 도심을 탈출 하는 청년백수 용남(조정석)과 대학동아리 후배 의주(임윤아)의 기상천외한 용기와 기지를 그린 재난탈출 액션영화다.

조정석은 ‘엑시트’에서 고강도 액션연기와 코믹한 생활연기까지 완벽하게 소화하며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을 예정이다. 극 초반부 인생이 뜻대로 풀리지 않는 전반부 청년 백수 용남을 연기할 때는 편안하면서도 인간적인 매력을 극대한 생활연기를 선보여 시종일관 웃음을 유발한다.

사진='건축학개론' 스틸컷

동네 놀이터 철봉을 국가대표보다 더 진지하게 잡고 운동하는 모습부터 엄마에 의해 재조종(?) 당하는 가르마 장면은 조정석의 편안하면서도 유쾌한 모습과 맞아떨어져 코믹 매력을 발산한다.

반면 맨손 클라이밍, 고공낙하 등 액션이 많은 후반부 용남을 연기할 때는 관객들에게 땀을 쥐는 긴장감을 선사한다. 조정석은 “아르바이트도 많이 했고 재수에 삼수도 했던 경험도 있어 그런지 아무래도 ‘엑시트’의 용남이를 이해하기가 쉬웠던 것 같다. 클라이밍은 꾸준히 연습하는 수밖에 없었지만 짠내 나는 캐릭터는 오히려 연기하기 자연스러웠다”며 연기의 비하인드를 전하기도 했다.

조정석이 ‘건축학개론’의 납득이를 넘어 용남이라는 인생 캐릭터를 남길 수 있을지는 7월 31일 문화의 날에 개봉하는 ‘엑시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