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지석진 “게임 아이템 받으려다 사이버 애인 만들어, 바람 오해받았다”

기사승인 2019.07.21  22:36:11

공유
ad38
ad48

지석진이 아내에게 뜻하지 않은 오해를 샀다고 밝혔다.

21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는 게임 아이템을 받으려다 아내의 오해를 샀다는 지석진의 이야기가 전해졌다.

사진=SBS

지석진은 자신이 기러기 아빠로 지내던 시절을 언급하며 “허전함을 달래려고 인터넷 게임을 시작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제휴 업체에 가입하면 아이템을 준다길래 거길 다 가입을 했다”라며 “그 중에서 사이버 애인, 무슨 그런 사이트에도 가입을 했나보더라”고 설명했다.

사이버 애인 이름도 정해야 해서 마침 곁에 있던 초코우유를 보고 ‘초코’라고 저장하고 그 뒤로 까맣게 잊어버렸다는 지석진. 그리고 몇 달 뒤 아내가 집에 돌아왔고 때마침 ‘초코’에게서 메시지가 오기 시작했다.

“오빠 밥 먹었어?”, “밥 먹으러 와요” 등의 메시지는 아내의 오해를 사기에 충분했다. 지석진은 “와이프가 딱 보더니 ‘이거 누구야’ 라고 나오는 거예요”라며 “초코? 얼굴이 까무잡잡한 가보지 하는데 억울해서 가만히 생각해 보니 떠오르는 거야”라고 말했다.

결국 지석진은 이 가상 애인까지 아내에게 확인시켜준 것으로 전해져 웃음을 자아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