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마동석, 美마블 ‘이터널스’ 출연 확정...안젤리나 졸리와 호흡

기사승인 2019.07.21  14:16:57

공유
ad38
ad48

배우 마동석이 마블의 새 영화 ‘이터널스’(감독 클로이 자오)에 출연하며 할리우드 톱스타 안젤리나 졸리와 공연하게 됐다.

사진=싱글리스트

이로써 마동석은 국내 남자배우 최초로 마블영화에 출연하는 기록을 세웠다. 앞서 여배우 수현이 한국배우 사상 처음으로 마블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2015)에 출연한 바 있다.

마블 스튜디오 측은 20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고에서 열린 ‘2019 코믹콘’에서 영화 ‘이터널스’의 라인업을 공식 발표했다. 출연진은 마동석을 비롯해 안젤리나 졸리, 셀마 헤이엑, 리차드 매든, 브라이언 타이리 헨리, 쿠마일 난지아니, 로렌 리들로프 등이다. 다음달 미국 애틀란타에서 크랭크 인하며 개봉은 2020년 11월 6일 예정이다.

재미동포 출신인 마동석은 지난 2016년 제69회 칸 국제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 부문에 좀비 액션블록버스터 ‘부산행’이 초청받으면서 주목받았다. 이어 올해 제72회 칸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 부문에 초청받은 범죄액션영화 ‘악인전’의 주연배우로 레드카펫을 밟았다.

사진제공=MARVEL STUDIO

해외 제작자들과 영화 관계자들 사이에서 마동석은 독보적인 액션 타격감과 유창한 영어회화 실력, 신체조건 및 매력적인 캐릭터로 인해 할리우드의 될성 부른 액션스타로 주목받았다.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