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여름아부탁해’ 이채영, 이영은 파양 막았다 “김사권과 직장 동료일 뿐”

기사승인 2019.07.19  20:42:21

공유
ad50

이영은이 파양 위기를 벗어났다.

19일 방송된 KBS 1TV 일일드라마 ‘여름아부탁해’(연출 성준해/극본 구지원)에는 간신히 파양 위기를 벗어나는 왕금희(이영은)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KBS

복지사들은 최근 왕금희, 한준호(김사건) 그리고 주상미(이채영)을 둘러싼 소문의 진위를 확인하고자 병원까지 찾아왔다. 주상미는 “이런 질문 그렇지만 한준호 원장님과 무슨 관계시죠?”라는 말에 “무슨 관계냐뇨? 혹시 이상한 소문 들으셨어요?”라고 반문했다.

솔직한 답변을 거듭 강조하는 복지사들의 모습에 주상미는 “저도 그 소문 들어서 알고 있어요 솔직히 그 소문 때문에 일 그만둔 거도 알고 있고요”라고 선을 그었다. 그렇다면 어째서 한준호를 만나러 왔냐는 말에 “전 직장 동료랑 점심 한끼 하는 것까지 설명을 해야하나요”라고 반박했다.

또 “그럼 한준호 원장님 곧 이혼할거라는 소문도 헛소문이라는 말씀인가요?”라는 말에 “저는 그렇게 알고 있어요”라고 자리에서 일어났다. 복지사들은 한준호와 주상미 관계에 대한 의심을 씻어낸 채 돌아섰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