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태양의 계절' 윤소이에 뺨 맞은 오창석 "넌 타락했어" 원망

기사승인 2019.07.19  20:01:53

공유
ad50

오창석이 윤소이를 원망했다.

19일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태양의 계절'에는 오태양(오창석)이 윤소이(윤시월)을 원망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시월은 신미식품을 인수하려했지만, 태양의 방해를 알았다. 그는 양지가를 망치려는 태양의 계획을 알고 분노했다.

태양은 시월에 "넌 타락했어. 양지가에 시집간 순간부터"라고 그를 원망했다.

그러자 시월은 태양의 뺨을 때렸다. "네가 어떻게 날 죽인 양지가로 시집을 가"라고 다시 말하는 태양에 시월은 "내가 왜 양지가로 시집갔는데"라고 말을 잇지 못했다.

태양은 "죽는 순간까지 널 미워할거야"라고 다짐했다. 시월은 "우리 지민이 새 엄마 밑에서 키우지 않게 하겠다"고 속으로 마음 먹었다.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