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소이현, 배우부터 엄마까지 ‘똑쟁이 워킹맘’…광고계 러브콜 ↑

기사승인 2019.07.19  09:59:25

공유
ad50

소이현이 ‘2019 대세 광고 모델’의 명성을 이어간다.

최근 배우로서는 물론 라디오 ‘집으로 가는 길 소이현입니다’, 리얼리티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을 통해 다채로운 매력을 뽐내고 있는 소이현이 남녀노소의 호감을 얻으며 대세 광고 모델로 급부상했다.

소이현은 세련된 비주얼과 건강한 이미지, 대중의 높은 신뢰도 덕분에 현재 건강 기능 식품부터 소파 커버, 여성 캐주얼 의류, 헤어 제품, 전자제품 유통 전문 기업, 애슬레저, 유아화장품까지 무려 7개 브랜드 광고 모델로 활동 중이다.

이에 올해 11회를 맞이한 ‘2019 MTN 방송광고 페스티벌’의 CF 여자스타상을 수상해 눈길을 끈다. 한 해 동안 방송광고를 통해 활약, 광고 산업에 이바지한 스타에게 주는 상으로 2018년 윤아, 2017년 혜리, 2016년 라미란, 홍진영 등이 수상한 바 있다.

소이현은 지난 18일 시상식에 참석해 “제가 이 자리에 있어도 될까 하는 생각이 드는데, 이렇게 좋은 상을 주셔서 감사하다. ‘CF스타상’을 주신 만큼 앞으로도 열심히 하겠다”는 수상 소감을 전했다.

소이현의 소속사 관계자에 따르면 소이현은 광고 모델 발탁뿐만 아니라 계약 연장 및 재계약 비율도 높은 편이라고. 특히 매 시즌 최고의 스타를 단발성으로 기용한다고 잘 알려진 전자제품 유통 전문 기업에서 이례적으로 계약을 연장할 정도로 소이현을 광고 모델로 기용한 브랜드들은 ‘소이현 효과’에 대한 만족도가 높다는 후문.

이 같은 소이현의 대세 행보는 2019년 하반기에도 계속될 전망. 광고뿐만 아니라 연기, 예능 등 영역을 가리지 않고, 대중에게 긍정적인 기운을 전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