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뭉쳐야찬다' 패장 허재, 양준혁-김동현 물따귀 벌칙 수행 '참담'

기사승인 2019.07.19  00:19:16

공유
ad38
ad48

허재 팀이 안정환 팀의 물따귀 벌칙을 받게 됐다.

사진=JTBC '뭉쳐야 찬다' 캡처

18일 방송된 JTBC ‘뭉쳐야 찬다’에서 어쩌다FC가 안정환 팀과 허재 팀으로 나눠 물따귀배 족구대결을 펼쳤다.

안정환과 허재는 양팀 감독을 맡게 됐다. 예상대로 족구대결의 승자는 안정환 팀이었다. 허재 팀은 “감독이 저 팀에 있잖아” “이건 승복할 수 없어”라고 패배를 부정했다.

첫 번째 벌칙 수행자로 양준혁이 나섰다. 정형돈이 물따귀했지만 목표를 잘못 설정해 중요부위를 때리고 말았다.

심권호는 김동현을 지목해 그의 바로 앞에서 물따귀를 때렸다. 이 모습을 본 허재는 침울한 표정을 지었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