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제보자들' 김유라, '먹물같은 사랑' 작곡가 갑질 주장 "노래 부르지 말라더라"

기사승인 2019.07.18  21:32:49

공유
ad38
ad48

김유라가 작곡가에게 곡을 빼앗겼다고 주장했다. 

사진=KBS '제보자들' 캡처

18일 방송된 KBS2 ‘제보자들’에서는 ‘먹물같은 사랑’이란 곡을 빼앗겼다고 주장하는 김유라가 등장해 자신의 일을 고백했다.

그는 “‘먹물같은 사랑’을 밀어주겠다는 기획사가 생겼다”며 “기획사와 계약하려고 할 때 이쪽 일을 많이 하신 작곡가 B씨를 모시고 갔다”고 전했다.

김유라는 “젊게 편곡하고 싶다고 하니까 작곡가 B씨가 안된다며 저작권협회에서 내릴 거라고 했다. 노래도 부르지 말라더라고”고 밝혔다.

이후 김유라의 곡은 다른 가수가 편곡해 방송에서 무대에 섰다. 김유라는 “온가족이 힘을 합치고 희생하면서 해온 건데...”라고 말끝을 흐렸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