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해투4’ 박원숙 “디마프 촬영 중 모친상”...고두심 “촬영장 기싸움 있었다”

기사승인 2019.07.18  14:13:15

공유
ad50

연기파 여배우 김영옥, 나문희, 박원숙, 고두심에게 드라마 ‘디어 마이 프렌즈’는 잊을 수 없는 작품이다.

사진= KBS 2TV ‘해피투게더4’ 제공

오늘(18일) 밤 11시10분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4’는 ‘디어 마이 프렌즈’ 특집으로 꾸며진다. 김영옥, 나문희, 박원숙, 고두심이 출연해 상상을 초월하는 예능감으로 이날 방송을 발칵 뒤집어 놓을 전망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이들은 촬영하면서 있었던 다양한 에피소드를 화수분처럼 쏟아냈다. 먼저 촬영에 돌입하기 직전 응급실을 다닐 정도로 건강이 악화됐던 박원숙의 어머니가 첫 촬영 날 돌아가셨다. 박원숙이 이와 같은 큰일이 있어도 촬영을 해내야 하는 배우의 슬픈 숙명에 대해 밝혀 모두의 눈물샘을 자극했다는 후문이다.

뿐만 아니라 고두심은 ‘디어 마이 프렌즈’ 촬영장에서 배우들끼리 기싸움이 있었다고 폭탄 고백을 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어 네 배우가 ‘해투4’ MC들끼리도 기싸움을 할 것이라고 몰아가며 현장 분위기를 왁자지껄하게 만들었다. 이에 유재석이 “전현무가 출근 시간으로 기싸움을 하는 것 같다”고 너스레를 떨어 폭소를 유발했다는 전언이다.

이외 김영옥은 “’디어 마이 프렌즈’ 오토바이 타는 장면을 촬영하다가 죽을 뻔했다”며 아찔했던 당시를 회상했다. 과연 모두를 경악하게 만들었던 그 일화는 무엇일지, 김영옥-나문희-박원숙-고두심이 허심탄회하게 털어놓은 ‘디어 마이 프렌즈’ 촬영장 뒷이야기에 궁금증이 커진다.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