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LG전자, 'V50 ThinQ 게임 페스티벌' 개최...'킹오파' 대회+축하무대까지

기사승인 2019.07.18  11:27:08

공유
ad50

LG전자가 본격적으로 열린 5G 시대를 맞아 모바일 게임 축제의 장을 연다.

사진=LG전자 제공

LG전자는 20일과 21일 서울 송파구 잠실동에 위치한 롯데월드 아이스링크에서 ‘LG V50 ThinQ 게임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LG전자는 약 2300㎡ 규모의 롯데월드 아이스링크를 카펫으로 덮어 특설전시장을 만들고 넷마블, 넥슨, 에픽게임즈, 슈퍼셀 등 유명 게임사는 물론 이동통신 3사의 전시부스를 마련해 관람객들이 인기 모바일 게임과 AR/VR 등 다양한 5G 서비스를 즐길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또한 보다 많은 관람객들이 LG V50 ThinQ 게임 페스티벌에 방문할 수 있도록 레드벨벳, 우주소녀 등 인기 아이돌을 초청해 축하무대도 준비했다. 행사 양일간 5만명 이상의 관람객들이 현장을 찾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LG V50 ThinQ 게임 페스티벌의 정식 대회 종목은 넷마블의 ‘킹 오브 파이터 올스타’다. LG V50 ThinQ로 ‘킹 오브 파이터 올스타’에 등장하는 모든 캐릭터와 겨뤄 승리한 시간을 측정해 순위를 가리는 ‘타임 어택 챌린지’ 방식이며 개인전과 단체전으로 나눠 진행된다.

사진=LG전자 제공

개인전 우승자에게 우승상금 300만원과 LG V50 ThinQ 1대, 단체전 승리팀에게 우승상금 500만원과 LG V50 ThinQ 3대 등 총 3000만원 상당의 상품을 증정한다. 이번 이벤트는 출시 후 줄곧 고객들의 호평을 받고 있는 LG V50 ThinQ의 압도적 성능과 LG 듀얼 스크린의 사용 편의성을 알리기 위해 기획됐다.

LG V50 ThinQ는 기존 대비 정보 처리 능력을 45% 이상 향상시킨 퀄컴의 최신 AP ‘스냅드래건 855’와 5G 모뎀(X50 5G)을 탑재했다. 지금까지 국내에 출시된 스마트폰 가운데 ‘스냅드래건 855’를 탑재한 5G 스마트폰은 LG V50 ThinQ가 유일하다.

퀄컴의 최신 AP 스냅드래건 855는 연산 능력과 그래픽 처리 능력이 뛰어나다. 최근 모바일 게임이 갈수록 고사양을 요구하고 있는 점을 감안하면 LG V50 ThinQ는 게임 로딩 시간을 최소화할 수 있고 끊김없이 고사양 게임을 즐기는 데 충분한 성능을 제공한다.

‘LG 듀얼 스크린’은 고객이 원할 때만 2개의 화면으로 여러 앱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탈착식 올레드(OLED) 디스플레이다. 2개 화면을 연동해 각각 게임 패드와 게임 화면으로 나눠 쓸 수도 있어 게임 몰임감이 극대화된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1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