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배성우X성동일 '변신', 극강 공포 체험 기대↑...보도스틸 9종 공개

기사승인 2019.07.18  09:09:36

공유
ad50

‘변신’이 신선한 공포로 관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사진='변신' 스틸컷

8월 관객들에게 극강 공포 체험을 선사할 영화 ‘변신’이 누가 가족이고, 누가 악마인지 모를 현실공포를 예고하는 보도스틸을 공개했다.

‘변신’은 사람의 모습으로 변신하는 악마가 가족 안에 숨어들며 벌어지는 기이하고 섬뜩한 사건을 그린 공포스릴러 영화다.

공개된 보도스틸에서는 박강구(성동일) 가족에게 숨어든 악마의 존재에 대한 의심을 갖게 한다. 어딘지 모르게 미묘하게 섬뜩한 가족들의 얼굴과 평범한 얼굴들이 교차되며 공포감에 젖은 가족들의 표정은 악마의 존재에 대한 두려움을 심어준다.

사진='변신' 스틸컷

이번 영화를 통해 첫 구마사제 연기에 도전한 배성우는 믿고 보는 연기력에 깊이를 더한다. 1991년 데뷔이래 수많은 필모그래피 중 처음으로 공포 장르에 도전한 성동일의 깊은 연기 역시 스틸로 확인할 수 있다.

1차 예고편 때 큰 화제를 모은 엄마 명주 역의 장영남의 모습도 시선을 강탈한다. 식탁에서 아들을 서슬 퍼렇게 쳐다보는 명주의 모습이 악마의 모습일지, 또는 가족의 일상적인 모습 중 한 단상일지는 영화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삼남매 역할을 맡은 신예 김혜준, 조이현, 김강훈의 겁에 질린 표정도 백미다. 삼남매가 과연 가족의 모습으로 변신한 악마 사이에서 어떻게 진실을 구분할지, 이들 역시 악마의 교란에서 안전할 것인지 끝까지 긴장감을 놓칠 수 없게 하는 것 역시 ‘변신’의 관전포인트 중 하나다.

악마가 사람의 모습을 한다는 신선한 설정으로 기대를 높이는 ‘변신’은 8월 21일 개봉한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