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정선아, 디즈니 ‘라이온 킹’ 상영중 스크린 촬영 ‘비매너 논란’

기사승인 2019.07.17  16:32:58

공유
ad50

정선아가 비매너 논란을 일으켰다.

17일 뮤지컬배우 정선아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영화 ‘라이온 킹’ 상영 중인 사진을 게재해 논란을 빚었다.

사진=정선아 인스타그램

정선아는 극중 심바가 등장하는 장면의 사진을 촬영, 인스타그램에 게재하며 “중국에서 두 번째 영화 관람. 어쩌다 보니 모두 다 디즈니. 디즈니는 사랑입니다”라는 글을 썼다.

디즈니 실사영화 ‘라이온 킹’은 국내에서 오늘 개봉한 영화. 앞서 애니메이션 원작을 기반으로 만들어지기는 했고, 내용상 스포일러라고 할 부분이 없기는 하지만 극장에서 상영 중인 화면을 촬영하는 행위는 저작권법에도 어긋난다.

이에 온라인 커뮤니트를 통해 정선아의 게시물이 빠르게 확산됐고, 비판이 쏟아졌다. 정선아는 현재 인스타그램에서 게시물을 삭제한 상태다. 이같은 논란은 정선아가 처음은 아니다.

신화의 이민우 역시 2017년 영화 ‘킹스맨: 골든 서클’ 스크린을 촬영해 SNS에 올렸다 네티즌의 비난을 받았다. 공현주도 2016년 ‘브리짓 존스의 베이비’ 엔딩 장면을 촬영해 게재했다.

저작권법에 누구보다 예민해야 할 문화예술계 종사자인 정선아의 비매너에 네티즌들은 질타의 목소리를 보내고 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