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이마트24, 초특가 ‘2+3 바나나’ 출시...개당 310원

기사승인 2019.07.17  07:17:56

공유
ad50

1~2인 가구 증가에 따라 근거리 쇼핑을 즐기는 고객이 갈수록 늘어나는 가운데 편의점은 이러한 니즈를 충족시킬 수 있는 중요한 플랫폼이다. 이마트24가 편의점의 판을 흔드는 초특가 상품을 선보인다. 18일 2개를 구매하면 3개를 더 드린다는 의미의 ‘2+3 바나나’를 출시한다.

사진=이마트 제공

‘2+3 바나나’는 2입 가격 수준인 1550원에 5개를 한 묶음으로 구성한 것으로, 개당 310원에 해당하는 초특가 상품이다. 이는 기존 1입(800원) 바나나 대비 개당 60% 이상 저렴한 가격이다.

이마트24가 여러 과일 중 특히 바나나를 선택해 초특가 상품으로 기획한 이유는 바나나가 특별한 시즌이 아닌 1년 내내 구매하는 상품이면서 다이어트, 체형관리 등을 위해 대용량을 찾는 고객이 갈수록 증가하기 때문이다. 실제 이마트24 바나나 매출은 전년 대비 2017년 70.1%, 2018년 76.5%의 높은 신장률을 기록한데 이어 올해 역시 전년 동기 대비 40% 이상 증가하고 있다.

특히 2입 이상 바나나 매출만 살펴보면, 같은 기간 각 107.7%, 128.5%, 68.8%로 1입이 포함된 것보다 높은 증가율을 나타냈다. 이는 고객들이 2입 이상의 바나나를 꾸준히 찾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기존에 판매되던 바나나 1입, 2입의 경우 개당 150g 내외의 매끈한 모양이 상품화되는 것이 일반적이었다. 하지만 이마트24가 이번에 선보이는 2+3 바나나는 살짝 굽었거나, 크기가 다른 낱개 바나나를 한 묶음에 720g 내외(개당 140g~145g 수준)로 구성함으로써 중량과 품질은 비슷한 수준이면서 가격은 획기적으로 낮출 수 있었다.

이마트24는 이번 바나나 외에도 상품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올 한해 동안 가격과 품질면에서 차별화된 상품을 지속 선보여 고객들이 이마트24를 찾게 만들겠다는 계획이다.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