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슈퍼주니어 강인 '자진탈퇴'에 하리수 "예의바르고 착한 후배였는데"

기사승인 2019.07.11  17:48:16

공유
ad38
ad48

방송인 하리수가 강인의 슈퍼주니어 탈퇴 소식에 아쉬운 마음을 전했다.

(사진=강인/하리수 인스타그램)

하리수는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안타까운 소식이 들려와 마음이 아프다"고 글을 시작했다.

그는 "슈퍼주니어의 데뷔 당시 함께 활동했을 때 항상 멀리 있어도 먼저 달려와서 인사할 만큼 예의 바르고 밝고 착하고 언제나 열심히 노력하던 후배가 안 좋은 기사가 뜰 때마다 참 씁쓸했다"며 "오늘은 자진 팀 탈퇴와 안 좋은 언플까지"라고 강인의 탈퇴를 언급했다.

특히 하리수는 "본인들이 좋아하던 연예인이 안 좋은 일을 겪었을 때 달면 삼키고 쓰면 뱉는 행위는 정말 아닌 거 같다"고 팬들의 보이콧 행태를 지적했다.

한편 강인은 이날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슈퍼주니어 자진 탈퇴를 선언했다. 그는 각종 폭행 시비, 음주운전 뺑소니 사고 등 연이어 사회적 물의를 일으키며 슈퍼주니어 멤버들에게는 물론 팬들을 실망시킨 바 있다.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