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속옷부터 골프웨어까지...올여름 점령한 ‘네온’ 물결

기사승인 2019.07.11  15:41:20

공유
ad38
ad48

올여름 뜨거워진 햇볕만큼 컬러도 더욱 강렬해졌다. 여름철 사랑받는 레드와 블루, 그린 등의 비비드 컬러는 물론 올 시즌에는 형광빛이 눈부신 네온 컬러 역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특히 네온 컬러는 겉으로 보여지는 패션뿐만 아니라 보이지 않는 이너 패션까지 점령하고 있다.

사진=캘빈클라인 제공

캘빈클라인 언더웨어는 모던 코튼 라인의 이너웨어를 네온 컬러로 출시했다. 시스루 상의와 레이어드 하거나 당당하게 노출하는 스타일링으로 활용도가 높다. 여성 언더웨어는 스쿱백 브라렛, 트라이앵글, T팬티 등 다양한 라인으로 출시돼 취향에 따라 선택의 폭을 넓혔다. 남성 드로즈 역시 강렬한 비비드 컬러를 선보이며 자연스럽게 보여지는 로고 밴드와 컬러로 힙하게 연출하기 좋다.

사진=캘빈클라인 제공

캘빈클라인 스윔웨어에서도 강렬한 비비드 컬러의 남녀 스윔웨어를 선보였다. 뜨거운 태양 아래 빛나는 핫핑크 컬러의 여성 비키니는 가슴을 넓게 감싸주는 동시에 패드가 부착된 플런지 브라렛 스타일의 유니크한 디자인이 특징으로, 가슴라인이 뜨지 않아 편안하면서도 패셔너블하다. 남성 보드쇼츠는 레드 컬러에 입체적인 캘빈클라인 로고가 포인트로 별도의 속바지가 더블 밴드로 고정돼 액티비티한 워터스포츠도 부담없이 즐길 수 있다. 또한 모던한 블랙 컬러도 함께 출시, 취향에 맞게 연출할 수 있다.

사진=콜카 제공

스니커즈 브랜드 콜카는 ‘캔디팝 슬리퍼’를 이달 초 출시했다. 알록달록 귀여운 알사탕에서 영감을 받아 탄생한 슬리퍼로 아날로그 감성의 텍스처와 컬러가 돋보인다. 부드러운 인조가죽을 사용하고, 갑피에 폼을 넣어 메쉬 소재로 마무리하여 발등을 편안하게 잡아주며 PU 소재의 아웃솔로 쿠션감이 좋아 장시간 신고 있어도 편안한 착화감을 자랑한다. 또한 미끄러움을 꽉 잡아주는 논슬립 무발포 수지 아웃솔로 휴양지에서 안정감 있는 활동이 가능하다.

압구정동에 위치한 갤러리아명품관에서는 여름 바캉스 시즌을 맞아 산호 모양 귀걸이, 조개 참 펜던트 팔찌 등 휴양지에서 포인트가 될 네오 컬러의 패션 아이템들이 인기를 끌고 있다고 밝혔다. 모델 착용 아이템은 ‘프루타 by 페얼스’ 제품/.사진=갤러리아 제공

캘러웨이 어패럴은 골프웨어 ‘네온컬러 티셔츠’를 선보였다. 필드 위는 물론 휴가지에서도 스타일리시하게 착용하기 좋은 제품으로, 남성용과 여성용으로 구성됐다. 흡습속건과 자외선 차단 기능을 갖춰 무더운 날씨에도 햇빛으로부터 몸을 보호해주며 쾌적한 컨디션을 유지할 수 있도록 돕는다.

사진=캘러웨이 어패럴 제공

또 소프트 터치의 경량 원단을 사용해 착용감이 부드럽고 가벼워 야외 활동 시에도 편안하게 착용할 수 있다. 여성용 제품은 코랄 핑크 컬러에 밴딩 디테일을 더한 슬리브리스이며, 남성용 역시 코랄 핑크 컬러에 펀칭 믹스로 통기성을 높인 베이직한 피케셔츠다.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