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해투4' 크러쉬, 화장실서 팬미팅한 사연...용변 소식 생중계까지

기사승인 2019.07.11  14:48:39

공유
ad38
ad48

‘해투4’ 크러쉬가 흑역사를 대방출한다.

오늘(11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전국 짝꿍 자랑' 특집으로 연예계 숨은 절친들 서민정-신지, 김종민-지상렬, 크러쉬-비와이가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크러쉬는 입만 열면 빵빵 터지는 활약을 보였다고. 각종 예능에서 눈 뗄 수 없는 예능감을 펼쳐왔던 크러쉬가 ‘해투4’에서는 어떤 웃음을 선사할지 기대가 수직 상승한다. 특히 크러쉬가 기상천외한 흑역사들은 대방출했다고 전해져 호기심을 더하고 있다.

먼저 크러쉬가 화장실에서 깜짝 팬미팅을 한 사연이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었다. 크러쉬는 “공항에서 초등학생 팬들이 쫓아온 적이 있다. 용변이 급해 화장실로 가던 중이었는데 칸 앞까지 따라오더라”고 전했다. 이어 크러쉬가 “칸 앞에서 기다리던 초등학생 팬들이 용변 소식을 생중계했다”고 덧붙여 모두를 포복절도하게 만들었다고.

이에 유재석은 “화장실에서 이렇게 민망한 상황에 처하면 끝까지 모른 척하던지, 오히려 더 당당하게 행동해야한다”고 대처법을 공유했다. 여기에 출연진들이 대중목욕탕에서 팬이나 지인을 만났던 에피소드를 쏟아내며 현장 분위기는 더욱 뜨거워졌다고.

뿐만 아니라 크러쉬가 가요계 4대 폭우짤에 등극했던 일, 소울이 범람해서 생긴 공연 중 음이탈 등 다양한 흑역사들을 공개했다고 전해져 궁금증이 증폭된다. 

‘해피투게더4’는 오늘(11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사진= KBS 2TV ‘해피투게더4’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