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미스터기간제’ 변호사 윤균상, 살인혐의 장동주 살벌한 접견 포착

기사승인 2019.07.11  08:13:30

공유
ad38
ad48

속물 변호사 윤균상과 살인혐의를 받고 있는 고등학생 장동주의 첫 접견이 포착됐다.

17일 첫 방송되는 OCN 새 수목 오리지널 ‘미스터 기간제’(연출 성용일/극본 장홍철/제작 제이에스픽쳐스, 스튜디오드래곤)는 상위 0.1% 명문고에서 벌어진 의문의 살인사건과 그 진실을 밝히려는 속물 변호사의 잠입 작전을 그린 명문사학 잠입 스릴러.

공개된 스틸 속에는 속물 변호사 윤균상(기무혁)과 ‘명문고 여고생 살인사건’의 고등학생 용의자 장동주(김한수)의 숨막히는 접견 현장이 담겼다. 서로 협조해야 할 두 사람이 한 발짝도 물러서지 않겠다는 팽팽하게 맞서고 있는 것.

자신을 압박해오는 윤균상의 살벌한 눈빛을 그대로 맞받아치는 장동주의 모습이 관심을 모은다. 살인 혐의를 벗겨줄 든든한 아군인 변호사 윤균상에게 분노의 눈빛을 보이는 이유가 무엇일지 궁금증을 높인다.

이에 ‘미스터 기간제’ 측은 “포스를 드러낸 윤균상과 주목할 신예 장동주의 미친 연기력이 첫 회를 책임질 것”이라며 “두 사람의 폭발적인 기싸움에 마치 이 곳이 접견실이 아니라 취조실 같았다. 물오른 윤균상과 등장부터 시청자의 눈을 사로잡을 장동주의 에너지에 현장 스태프까지 압도될 정도였다. 첫 만남부터 살벌한 연기를 보여준 두 사람의 대면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OCN 새 수목 오리지널 ‘미스터 기간제’는 오는 7월 17일 밤 11시 첫 방송된다.

사진=OCN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